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추석... 나의 고향 풍경

|

복분자와 수박으로 유명한 전북 고창군 흥덕에 자리잡은 소박한 시골집입니다.

다들 떠나보내고 할머님한분만이 이집을 지키고 계세요

옆옆 집엔 셋째 작은할아버님이 계시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전엔 마늘이 참 주렁주렁 매달려 있었는데..

요즘은 농사가 힘이 부치시는지 마늘이 얼마 없더군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해도 어김없이 집을 둘러싸고 있는 감나무엔
감들이 아주 풍성하게 주렁주렁 열렸네요
조금 있으면 아마 택배로 집에 몇박스 도착할 듯 싶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전에는 새벽밥냄새를 풍겨주던 아궁이지만..

이젠 가마솥도 사라지고 간간히 나오는 쓰레기나 태우는 곳으로 변해버렸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벽내내 집을 짓고 먹이를 기다리며 숨을 고르는 거미네요~
조금있으면 바람불고 먹이감이 걸려들어 철거해야 할 집이지만
새벽이 되면 늘 다시 또 집을 짓는 거미는 정말 부지런한 동물일지도 모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젠 다 돌아가시고 한분밖에 안남으신 셋째 작은 할아버님 입니다.

조금씩 귀도 어두우시고 거동도 쉽지 않지만 아직 왕성하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상 큰손주 걱정에 밤낮없으신 친할머님입니다.

위의 시골집에 혼자 계시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아흔줄이신 외할머님입니다.

아직도 건강하게 식사하시고 말씀하시고 너무 좋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두번째 사랑과 잘되었더라면 이만한 딸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가장 어린 친척동생이네요 (6살)

그것도 귀한 오씨집안 딸입니다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귀경길은 좀 힘들었네요~~

연휴가 길어서 사람들이 많이들 내려간건지..

점심때쯤 출발했는데 새벽에 도착해버렸;;;;;

그래도 마음만은 푸근합니다 ~^^



Trackback 0 And Comment 0